• 주요뉴스
  • HOME > CNU뉴스 > 주요뉴스
  • 확대
  • 기본
  • 축소
  • 출력

전남대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 선정


전남대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 선정

 
 맞춤형 인재육성, 취업 활성화 ‘앞장’

대학-지자체-공공기관 협력사업 발굴

5년간 매년 10억씩 50억원 지원받아

9일 교육부 발표

 

 

 전남대학교가 ‘2019년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에 선정돼 지자체 및 공공기관들과 협력사업을 주도적으로 이끌면서 맞춤형 인재육성과 취업 활성화에 더욱 빛을 발하게 됐다.

 

 전남대는 교육부가 9일 발표한 지역선도대학 연계협력형 육성사업에 선정되므로써 오는 2024년까지 5년동안 매년 10억원씩 모두 50억원을 지원받아 에너지, 스마트농업, 도시재생, ICT 등 지역사회를 선도할 스마트 융합인재를 집중 양성하게 된다. 또 지자체, 공공기관과 다양한 연계협력 사업도 발굴해 함께 추진한다.

 

 전남대를 선도대학으로 한 이 사업 컨소시엄에는 순천대, 목포대, 호남대, 동신대가 협력대학으로, 광주광역시·전라남도·나주시가 지자체로 각각 참여한다. 공공기관으로는 한국전력공사, 한전KPS, 한전 KDN, 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수산식품 유통공사, 농림식품기술평가원,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등 7개가 동참한다.

 

 전남대는 앞으로 이들 참여주체간의 상호협력을 통해 교과+비교과 교육, 현장실습 확대, 맞춤형 교육을 통한 지역인재 양성체계를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은 지방대학-지자체-공공기관-산업계가 상호 협력해 지역 우수인재를 공동 양성하고 취업 역량을 강화함으로써 2022년 이전 공공기관 지역인재 의무 채용비율 30%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전남대를 비롯해 강원대, 경상대 ,부산대 ,전북대 ,울산대 등 12개 컨소시엄이 선정됐다.

 

 * 문의: 062-530-1126 (전남대학교 기획조정과)

 

비밀번호 확인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