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요뉴스
  • HOME > CNU뉴스 > 주요뉴스
  • 확대
  • 기본
  • 축소
  • 출력

전남대 한걸음봉사회 12월의 전남대인


전남대 한걸음봉사회 12월의 전남대인

 

 

  
 교직원간의 친교를 다지고, 지역사회에 이웃 사랑을 실천해 온 한걸음봉사회가 이달의 전남대인으로 선정됐다.

 

 정병석 전남대 총장은 14일 장학금 지원, 복지시설 자원봉사, 저소득층 가정 교육활동 지원, 다문화 가정을 위한 대안학교 후원 등 지역 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찾아 16년째 봉사활동을 펼쳐 온 전남대 한걸음봉사회를 12월의 전남대인으로 선정하고, 표창했다.

 

 한걸음봉사회(회장 오명근. 약학대학 행정실장)는 매월 회원들의 회비를 모아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부생은 물론 부설 중·고교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주고, 초등학생들의 방과 후 학습비도 지원한다.

 

 또 외국인 근로자들이 다니는 새날학교를 비롯해 장애인 자립생활센터, 어린이재단 등에도 꾸준히 지원하고 있다.

 

 이밖에도 연말이면 지역소외계층 이웃을 위한 사랑의 김치나누기, 연탄지원, 사랑의 쌀 지원과 함께 영아일시보호소 등에서 봉사활동도 펴고 있다.

 

 지난 2003년 창립된 한걸음 봉사회는 현재 광주와 여수캠퍼스 교직원 약 2백명이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회비는 1계좌당 2,000원 이상으로, 개인 급여계좌를 통해 자동 납부할 수 있다.

 

 최수진 홍보이사(대외협력과)는 “비록 지원규모나 봉사의 크기는 작지만, 회원들의 마음만큼은 누구 못지않게 크고 아름답다.”며 “사랑을 나눌 수 있는 기쁨을 더 많은 분들과 함께 하고 싶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확인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