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물동정
  • HOME > CNU뉴스 > 인물동정
  • 확대
  • 기본
  • 축소
  • 출력

허진 교수(미술학과), 광화문아트포럼 선정 ‘올해의 작가’


전남대 허진 교수

광화문아트포럼 선정 ‘올해의 작가’

 

 
  전남대학교 허진 교수가 광화문아트포럼이 선정한 2020 올해의 작가로 선정됐다.

 

 전남대 허진 교수(미술학과)는 서울시가 전문예술단체로 인증한 ‘광화문아트포럼’으로부터 2020년 올해의 작가 평면부분에 선정됐다. 김현숙 전 제주도립미술관장도 함께 뽑혔다.

 

 광화문아트포럼(회장 이태길)은 미술인과 미술을 아끼고 사랑하는 각 계층의 인사들이 모여 작가들에게 창의적인 창작 활동을 지원하고, 우리 사회의 미술문화가 총체적으로 발전 할 수 있는 기반 조성을 위해 결성된 미술 문화단체로, 국내 활동작가 중 창의적 창작활동으로 미술문화 저변을 확대하는 등 일반 대중들에게 영향을 준 작가를 선정, 포상과 함께 초대전을 가진다.

 

  초대전은 오는 12월 동덕미술관 아트캘러리 전관에서 열릴 예정이다.

 

 허진 교수는 “올해의 작가상은 시민들에게 평소 접하기 어려웠던 미술문화를 가까이서 경험하고 직접 교류할 수 있게 함으로써 미술문화를 이해하고, 향유할 수 있게 하자는 취지의 상”이라며, “앞으로도 예술의 다양성을 대중화하는데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확인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