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요뉴스
  • HOME > CNU뉴스 > 주요뉴스
  • 확대
  • 기본
  • 축소
  • 출력

전남대, 세계대학 영향력 101~200위


영국 글로벌 대학평가기관(THE) 발표

전남대, 세계대학 영향력 101~200위



전남대학교가 세계대학 평가에서 101~200위권을 나타냈다.


전남대는 4월 21일 영국의 글로벌 대학평가기관인 THE(Times Higher Education)가 발표한 ‘2021 THE 세계대학 영향력 순위’에서 세계 101~200위권에 진입하였다.


전남대의 지난해 순위는 301~400위였으며, 올해 발표 순위 대상도 지난해 보다 347개나 늘어난 1,115개에 달했음에도 대학순위가 큰 폭으로 상승했다.


THE의 세계대학 영향력 순위는 대학이 UN의 17개 지속가능발전목표(SDGs)를 위해 얼마나 노력하는지를 평가하는 랭킹으로, 대학의 사회적 책무와 미래 역할에 대해 조명한다.


전남대는 △건강과 복지 △교육의 질 △양성평등 △모두를 위한 깨끗한 에너지 △지속가능한 도시와 지역사회 등 17개 항목 가운데 12개 필수 제출 항목에 참여해 이같이 평가받았다.


특히 △양질의 일자리 및 경제 성장 부문은 세계 15위 △기아 해소 부문 세계 33위 △산업, 혁신 및 인프라 부문 세계 74위에 오르는 쾌거를 거뒀다.


국내 순위에서도 △양질의 일자리 및 경제 성장 부문이 2위를, △해양생태계 보전 1위 △육상생태계 보전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정성택 전남대 총장은 “세계적으로 대학의 사회적 책무성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대학평가 방식도 변화하고 있다.”며 “전남대가 교육, 연구는 물론 지역사회 발전과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하는 대학이 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비밀번호 확인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