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요뉴스
  • HOME > CNU뉴스 > 주요뉴스
  • 확대
  • 기본
  • 축소
  • 출력

전남대, 구글 본사 방문...AI인재양성 공감대

전남대 정성택 총장
구글 본사 방문...AI인재양성 공감대


정성택 전남대 총장이 강기정 광주시장, 정무창 광주시의회 의장, 김영집 광주테크노파크원장 등 15명과 함께 9일(현지시간) 구글 미국 본사를 방문했다.

글로벌 첨단기술 기업이 바라보는 디지털 산업 트렌드와 전망을 공유하고 협력방안을 모색하기 위해서다.

구글에서는 대외협력 및 리서치분과 수석팀장인 세피 모그하담과 구글 클라우드 공공부문 박민재 영업대표가 참석했다. 폴 윌슨 아태일본지역 공공부문 총괄이사는 영상을 통해 환담을 나눴다.


전남대는 광주시와 구글 클라우드 측과 함께 데이터의 효율적인 통합관리 필요성에 공감했다.

이날 논의는 구글 클라우드가 광주시에 인공지능 협업모델을 제안하면서 AI인재양성에 대한 물꼬를 텄다는 데 의미가 있다.
 
폴 윌슨 총괄이사는 "광주시가 인공지능을 바라보는 시야는 물론 인공지능을 중점적으로 받아들이는 점이 인상 깊다. 구글코리아캠퍼스에서 인공지능 기술과 역량에 대해 다양한 논의를 이어가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구글 클라우드와 협의가 구체화 될수록 인공지능 인재양성이 핵심 키워드가 될 전망이다. 이에 따라 국가거점국립대인 전남대의 역할도 중요해질 것으로 보인다.

전남대는 2019년 9월 AI융합대학을 신설하고, 지난해에는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을 개원해 맞춤형 인공지능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비밀번호 확인
확인 취소